M PARK

뉴스

차에 대한 새로운 소식과 궁금증을 해결해 드립니다.

뉴스

2019 오토살롱위크, 더욱 완성도 높은 캠핑카를 만나다
  • 조회수 412
  • 등록일 2019.10.04

2019 오토살롱위크에서 더욱 완성도 높은 캠핑카를 만날 수 있다.


3일부터 오는 6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2019 오토살롱위크가 펼쳐진다.

2019 오토살롱위크는 국내 자동차 부품, 튜닝 및 애프터마켓 관련 전시회로 자동차 관리부터 다양한 튜닝은 물론이고 모터스포츠, 클래식카 등 다양한 전시가 펼쳐진다.

이런 가운데 2019 오토살롱위크에서는 과거보다 한층 완성도 높고 상품성을 강조한 캠핑카 및 캠핑 카라반, 캠핑 관련 튜닝 등이 펼쳐지며 현장을 찾은 관람객들의 이목을 끌었다.

국내 캠핑카 시장은 별도의 캠핑 카라반을 구매, 이를 견인하는 방식이 아닌 트럭 및 승합차량에 캠핑유닛을 장착하는 튜닝을 통해 제작하는 방식이 초기부터 대세가 되었다.





실제 1톤 트럭으로 불리는 현대 포터 및 기아 봉고 등의 적재 공간을 제거하고, 캠핑 유닛을 얹거나 쌍용 렉스턴 스포츠나 현대 스타렉스 등을 튜닝카로 제작하는 것을 살펴볼 수 있었다.

그러나 캠핑카 등장 초기에는 캠핑 유닛의 소재 및 조립 품질 등의 문제로 주행 중의 불안감이나 상품성의 열악함 등이 문제되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2019 오토살롱위크에서 만날 수 있는 캠핑카들은 더욱 완성도 높고 개선된 품질과 상품성을 무장한 것을 볼 수 있다. 실제 전시장에 마련된 차량들은 과거의 캠핑카보다 한층 완성도 높은 모습을 갖췄다.





캠핑 유닛의 디자인이나 구조, 그리고 패널 등의 조립 등에 있어서 과거보다 한층 완성도 높고 견고한 구성을 확인할 수 있었으며 단순히 견고함을 떠나 공간에 마련된 요소들 또한 소비자들의 만족감을 충족시킨다.

실제 대구에서 이번 행사에 참가하기 위해 킨텍스를 찾은 자동차시대에이스캠핌카가 선보인 캠핑카들은 기존의 캠핑카 대비 한층 높은 완성도는 물론이도 다양한 기능을 통해 경쟁력을 과시하는 모습이다.





이와 함께 르노 코리아가 선보인 르노 마스터 또한 새로운 '캠핑카' 플랫폼으로 떠오르는 모습이었다. 실제 자동차시대에이스캠핌카는 물론이고 현장의 다양한 업체들이 르노 마스터를 기반으로 다양한 캠핑카를 선보이며 관람객들의 이목을 끌었다.

다양한 캠핑카들과 관련 튜닝 등을 살펴볼 수 있는 2019 오토살롱위크는 오는 6일까지 진행된다.

한국일보 모클팀 - 김학수 기자